PIANO & MIND

  • Since 2002

  • 아이들의 유능함은 어른들의 안정감으로 변환한다.

    인간이 일상을 수용하면

    더 이상의 두려움은 없다.

    동시에 더 이상의 환희도 스러져간다.

    그와 더불어 유능함이 잦아든다.



    아이들이 세상의 중심에 있다.

    어른들이 부양하는 듯이 보이지만

    그것은 몸의 문제이고

    마음은 아이들이 리드한다.



    연주에 있어서 필연적으로 만나게되는 대상.

    몸과 마음.

    이 둘이 통합된 것이 정신이다.

    이 둘을 통합시키는 것은 인식이다.

    교육은 통합의 과정을 과제로 갖는다.





    'RESEARCH > 비망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주의 공유  (0) 2003.04.17
    연주가 자라는 모습  (0) 2003.04.13
    유능함과 바꾼 안정감  (0) 2003.04.08
    아이들을 가르치며  (0) 2003.03.07
    생각과 마음  (0) 2003.03.03
    마음에 만드는 시공간  (1) 2003.03.03

    댓글이 없습니다.

    티스토리 툴바